QA

질문

매핑된 토픽

경리직인데요.짤리는마당에 너무 미안해하시길래(일못해서 짤리는건 아니에요)

인수인계는 해드리겠다고 한건

너무 바보같은 짓 아닌가요?

익명의 질문자 등록일 2019.02.11 신고
  • 답변

    채택
    총 획득메달 은메달1 동메달2
    Hola

    잘 하셨다고 생각합니다

    억울한 면이 없지 않지만 떠나가는 뒷모습이 아름다워 보이는 건

    삶에 알게모르게 자양분이 됩니다

    등록일 2019.02.11 의견 1 신고
  • 답변

    채택
    총 획득메달 동메달1
    시나브로.

    아닙니다. 질문자님이 일처리를

    직장에서 프로답게 하시는 것입니다.

    더군다나 일을 못하셔서가 아니고

    사정상 그런 것 같은데요.


    어떠한 형태든 유종의 미 를 거두고 나오는 것이

    바람직하다고 생각합니다.


    혹시라도 다른 직장과 관련되어

    좋은 일이 있을 수도 있고요.


    저는 질문자님이 잘 하시고 계시다고

    박수를 쳐 드리고 싶습니다.

    등록일 2019.02.11 의견 0 신고
    • Q
      익명의 질문자

      일은잘하는데 현장소장 나이먹은몇명이

      고분고분하지 못하고 틀린거 지적한다고

      계속 보내라 했데요


      그래서 관리이사님이 한달넘게 막다가

      자기가 힘이 없다고 하시더라구요

      2019.02.11 신고
    • A
      시나브로.

      아고 ~ 그러니까요.

      우리사회에는 아직 일을 잘하는 것과

      예의를 갖추지 못하는 것에 대한 것이

      구분이 잘 안 되는 딜레마가 있습니다.


      다음 직장에 가시면,

      조금 어른들이 잘못을 하더라도

      지혜롭게 처신을 하신다면 

      괜찮지 않을까 싶어서

      괜한 노파심에서 답변을 합니다.


      걱정하지 마세요.

      잘 되실 것입니다.

      2019.02.11 신고
    • Q
      익명의 질문자

      잘못이 문제가 아니라 지들이 할일을 안하고 나한테 다떠넘기니 당연 한소리하져

      2019.02.11 신고
    • A
      시나브로.

      그렇군요. ^^ 

      아무튼 지금 인수인계 문제는 오히려

      그분들에게 보여주는 직장이란 이런 것이다 라는 것을

      실천하시는 것이라 생각합니다.

      2019.02.11 신고
    • Q
      익명의 질문자

      잘한건가여?위로의 말씀이죠?

      2019.02.11 신고
    • A
      시나브로.

      인수인계 하시는 거 잘 하시는 것이고요.

      질문자님이 할일을 안 하고 나한테 다 떠 넘기는 것이

      화근이 되어 직장을 잃은 것에 대해서는 

      조금 속은 상하지만 그래도 전반적으로

      질문자님이 인수인계 하시는 것이

      저는 아주 좋게 보여서 이렇게 길게 대화를 하는 것이지요.

      2019.02.11 신고
    • Q
      익명의 질문자

      관리이사님이 힘들어하시니까요

      관리이사님은 절게속 데리고 있으려고 했거든요

      2019.02.11 신고
    • A
      시나브로.

      네 결론적으로 잘하시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.

      그런 마인드를 가지고 계신다면

      다른 직장을 가지시더라도 잘 해내시리라 믿고요.

      사실 아직 우리사회가 대놓고 이야기를 하면

      나이많은 분들은 기분나빠하십니다.

      차라리 관리이사님께 그문제를 의논했더라면

      더 좋지 않았을까? 하는 생각도 해 보게 되네요.

      2019.02.11 신고
    • Q
      익명의 질문자

      관리이사님도 막강한힘이 없다고 답답해 하세요

      2019.02.11 신고
    • A
      시나브로.

      네에....

      질문자님 이제 조금 마음이 풀리셨나 모르겠어요.

      이렇게 주거니 받거니 하면 마음이 조금은 풀릴 것 같아서

      대화를 했습니다만... 

      다시 한 번 말씀드리지만 끝난 것에 대해

      너무 연연해 하지 마시고 다시 출발 하는 마음으로

      올해를 시작하셨으면 합니다.

      2019.02.11 신고
  • 답변

    채택 심리전문1

    그렇죠..나가라는 마당에 뭣하러 열받게 그거까지 하나요?그리고 직권해고 아닌가요?진짜 열받는데요..원칙으로는 내가 할일을 다하는건 맞지요..하지만 원칙적으로 나가는것도 아니고, 일부러 내가 버티어 할필요는 없습니다

    등록일 2019.02.11 의견 1 신고
  • 이미 회사에서 권고사직을 받으신거 같은데 굳이 인수인계까지 하실 필요는 없다고 봅니다.

    등록일 2019.02.11 의견 0 신고
  • 아니요. 잘하신겁니다. 아마 엄청 고마워할겁니다.`

    등록일 2019.02.14 의견 0 신고
맨위로 맨위로
TOP